bankmall
서비스문의
070.8796.6000
2016년 가계부채 종합 관리 대책 방안 시행 예정
2015-12-09 2997



2016년 가계부채 종합 관리 대책 방안 시행 예정








2016년 부터는 주택담보대출 신청 시 소득에 따른 상환 능력 중심의 심사 체계도 개선 될 것으로 전망된다. 신고소득(신용카드 사용 금액 등)에 대한 심사를 강화하고 최저 생계비는 인정하지 못하도록 해 소득 확인의 내실하를 다지고 변동금리 대해서도 금리 상승 가능성을 고려하여 상환부담을 반영해 높은 금리 조건에서도 상환 능력이 되는지 심사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번 대책이 시행된다면 가장 큰 이슈가 되는 것은 바로 원리금 분할 상환부담이다. 내년 부터 곧 바로 원리금 상환이 진행되는 건 부담스러운 부분임에 틀림이 없기 때문이다. 내년 부터 본격적으로 가계부채 종합관리 방안이 시행되면서 기정사실화 되고 있는 미국 기준금리 인상의 영향을 받아 현재 은행 대출금리가 오르고 있는 시기인 만큼 자금계획을 잘 세워 대비를 하는 것이 좋다.


한편 내년 1월 부터 시행 예정이였던 가계부채종합관리 대책이 3~4월로 늦춰질 수 도 있다는 관측도 나오고 있다.



미 기준금리 인상 눈 앞 재테크 전략은?
< 2016년 달라지는 주택담보대출 심사제도 요약 >
3무약속 간편상담신청 카카오톡 상담신청 네이버 톡톡 네이트온 상담신청 신용등급 조회 에스원 카카오스토리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네이버블로그 네이버포스트 네이버포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