뱅크몰 플러스  >  블로그
      금리 인상 걱정? 나는 합리적으로 대출 쓴다!
      2022. 07. 05

      금리 인상 걱정? 나는 합리적으로 대출 쓴다!



      His Story


      뉴스에서 금리 인상 뉴스가 수도 없이 쏟아진다
      대출금리도 오를거라 생각하지만 나는 걱정하지 않는다.
      왜? 나는 뱅크몰을 만났기 때문이다.


      불과 1년 전 이 맘때 시중은행의 주택담보대출 금리가 3%를 넘어가면 이율이 높아 거의 판매가 되지 않았다.

      "2%대가 넘쳐나는데 왜 써요?"

      라고 했던 주택담보대출 시장에 큰 변화가 생겼다. 작년 8월부터 한국은행 기준금리 인상을 시작으로 현재 1금융권 은행의 최저금리 주택담보대출은 4%초반대에 형성되어 있다. 단기간에 급격한 인상이 발생된 것이다.

      하지만 지금 금융 시장의 행보는 여기서 멈추지 않을 것 같다. 금리 인상의 주 원인 중 하나였던 물가 상승은 장기적으로 안잡히고 있고 스태그플레이션까지 우려를 해야하는 상황이다.


      작년의 나는 금리는 계속 올라갈 것 같은데 대출을 갈아타기엔 아직 고정기간이 종료되지 않아 더 높은 이자로 대출을 갈아타기가 아쉬운 마음이 컸다. 하지만 지금 당장 이자가 올라가는게 아쉬워서 기다리는 것은 정답일까?

      나는 고민 끝에 결정했다. 지금이 오히려 더 빠른 시기일 것 같다고...
      고정기간이 2년 남은 2.8%의 금리를 포기하고 3.2%의 30년 고정금리의 상품을 뱅크몰을 통해 만날 수 있게 되었고 나는 갈아타기를 선택했다.


      시간이 흐른 지금 나는 그때 조금 더 높은 이자였지만 고정금리로 갈아탄 내 자신을 칭찬하고 있다.

      앞으로 금리는 더 오를 것 같다. 나는 이미 고정금리로 갈아타기를 했으므로 집 대출은 금리가 얼만큼 올라도 불안하지 않다.
      만약 그때 내가 관망을 했다면 나는 4%대 금리로 울며 갈아타기를 했을 수도 있다.

      당시 나는 0.4%의 이자를 포기한 대신에 1% 이상의 금리 차익을 얻을 수 있게 되었다.

      관망과 선택, 모두 나의 결정이지만 나는 후회하긴 싫었다.

      • #대출 꿀 팁

      지금 바로 뱅크몰을 다운로드 해보세요

      닫기 버튼